아산 도심 속 곡교천 야영장 개장

    기사입력 2018-05-02 10:15:12

    아산 도심에 자리한 곡교천 야영장이 최근 개장했다.
    본격 나들이 시즌을 맞아 아산곡교천 야영장이 최근 오픈했다. 개장 3년차를 맞은 아산 곡교천 야영장(www.asancamping.co.kr)은 조류독감(AI)과 구제역등으로 지난 연말부터 문을 닫아 왔다.

    아산시는 올해부터 곡교천야영장을 한국 스카우트연맹에 위탁운영을 맡겨 아산시민과 인근도시 주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도시 복합문화공간으로 거듭나도록 했다.

    아산곡교천야영장은 그간 캠퍼들의 건의사항인 그늘부족과 야간타워 조명의 불편한 점 등을 개선하기위해 20년생 느티나무 12그루를 이식하는 한편 일부 공간에 데크도 설치해 더욱 쾌적하고 편리한 환경을 조성했다.

    특히 올해보터는 당일 방문으로도 이용이 가능할 수 있도록 예약 시스템을 탄력적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환경 부담금과 전기시설 사용료를 별도로 부과해 깨끗하고 쾌적한 야영장을 추구하고 있다. 아울러 캠핑 장비와 바비큐 장비 등을 대여하고 편의식품과 일회용품 판매 매점을 운영하여 별도의 캠핑 장비 없이도 편리하게 야영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아산 곡교천 야영장 최중각 소장은 "아산 도심 속의 새로운 문화공간으로 떠오른 곡교천 야영장이 가족단위, 동호회 모임, 직장인들의 단합대회 장소 등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더욱 명품화를 추구할 것"이라면서 "서울의 난지 캠핑장처럼 시민과 관광객들의 행복한 저녁나들이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관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