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고효준, 내복사근 파열로 복귀까지 4주 소요

    기사입력 2018-03-14 15:11:17

    롯데 자이언츠 고효준. 사진제공=롯데 자이언츠.

    롯데 자이언츠 좌완 투수 고효준이 부상으로 시범경기에 등판할 수 없게 됐다.

    롯데는 14일 "고효준이 귀국 후 우측 옆구리 통증을 느꼈고, MRI와 CT 촬영을 한 결과 내복사근 부분 파열 진단을 받았다"고 밝혔다.

    고효준은 지난해 말 2차 드래프트를 통해 롯데 유니폼을 입었다. 이후 철저히 몸을 만들었다. 지난 2월 대만 캠프 합류 당시, 당장 실전을 치러도 될 정도라는 평가를 받았다. 그러나 갑작스러운 부상으로 쉬어가게 됐다. 내복사근 부분 파열은 휴식이 필요한 부상이다. 따라서 고효준은 2주 휴식 후 재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롯데 관계자는 "복귀까지 4주 정도의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4월 중순 정도에 복귀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부산=선수민 기자 sunsoo@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