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런닝맨' 이상엽·홍진영·이다희·강한나, 4주 고정 게스트

    기사입력 2018-03-12 15:09:48




    [스포츠조선 정준화 기자] '런닝맨'에 변화가 찾아올까. 그간 '런닝맨'에서 맹활약했던 게스트들이 4주 동안 고정으로 출연,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그간 게스트들이 단발성으로 출연했던 것과는 다른 그림이라 관심이 집중될 전망이다.

    12일 방송계에 따르면 배우 이상엽과 이다희, 강한나, 가수 홍진영은 이날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 녹화에 참여하고 있다.

    이들은 4주에 걸쳐 방송에 등장할 예정. 각 '런닝맨' 멤버들과 짝을 지어 미션을 수행하고 있다는 것이 관계자들의 전언이다.

    게스트로 합류한 네 사람은 앞서 다양한 예능에서 남다른 감각을 보여 줬으며, 특히 '런닝맨'에서 맹활약하며 강렬한 임팩트를 남긴 바 있어 기대를 모은다. 홍진영은 특유의 밝고 유쾌한 에너지와 좀처럼 빼지 않는 적극적인 자세로 그간 다양한 예능프로그램에서 제 몫을 단단히 해왔다.

    이다희 역시 '정글의 법칙'과 '런닝맨' 등의 예능을 통해 밝고 건강한 이미지와 센스 넘치는 말주변으로 대중의 호감을 산 바다.

    이상엽은 '아는형님'과 '런닝맨'을 통해 망가짐도 불사하는 걸출한 예능감으로 대중의 호평과 호감을 동시에 잡은 게스트. 강한나 역시 반전 매력을 뿜어내며 활약한 바 있다.

    또 한 가지는 눈길을 끄는 것은 체제의 변화. 게스트의 출연이 단발성이 아니라는 점은 주목해볼 포인트다. '4주 고정 게스트' 시스템이 장기적으로 이어질지, 이번 특집으로 마무리 될지 여부도 관심사다.

    한편 '런닝맨'은 스타들이 다양한 랜드마크에서 미션을 해결하는 모습으로 웃음과 재미를 만들어내는 프로그램으로 유재석, 지석진, 김종국, 송지효, 하하, 이광수, 전소민, 양세찬이 출연한다.

    joonamana@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