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 스웩' 넉살부터 양세찬까지, 스웩 강화 여행 대공개

    기사입력 2018-02-27 13:57:28


    XtvN '오늘도 스웩' 크루들이 본격적인 스웩 강화를 위해 강화도에서 힙합유랑기를 이어간다.

    27일 방송되는 XtvN '오늘도 스웩(이하 '오웩')' 5회에서는 강화도 여행 둘째날이 공개된다. 넉살, 던밀스, 딥플로우, 슬리피, 양세찬, 빅원으로 이루어진 '오웩' 크루들이 스웩 강화 미션을 해결해 나가는 모습이 그려질 예정. 특히 '청력 스웩' 강화에 집중한 역대급 미션들이 이어지며 크루들이 정신 못차리고 카메라까지 등졌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이날 방송에서는 '오웩'의 시그니처 미션, 랩과 행동이 일치해야하는 랩행일치가 더욱 업그레이드되어 돌아온다. 동시재생되는 여러 노래의 제목을 맞춰야 하는 쉽지 않은 랩행일치 미션에, 평소 꼿꼿한 자세를 유지하던 VMC 수장 딥플로우조차 무릎까지 꿇고 몰입했다는 후문.

    뿐만 아니라 크루들은 강화도의 '소리 체험 박물관'에 방문해 소리의 시작과 끝을 알아가는 의미있는 시간을 보낼 계획이다. 의외의 실력자 세찬과 빅원의 피아노 대결부터 드라마 '도깨비' 속 빗소리 따라잡기까지 불타오르는 음악인 감성을 예능으로 풀어내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연출을 맡은 정호준PD는 "출연자들은 매회 다양한 미션을 통과하며 하나 이상의 스웩을 강화하고 있다. 5회에서는 이전보다 더욱 어렵고 재밌는 미션들이 이어지며 역대급 '꿀잼'을 보장하는 강화도편 힙합유랑기가 될 것"이라고 관전포인트를 전했다.

    한편 '오늘도 스웩'은 래퍼들의 리얼 힙합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넉살, 던밀스, 딥플로우, 슬리피, 양세찬, 빅원이 출연해 진정한 '스웩(Swag)'이 무엇인지 찾아가는 모험의 과정을 생생하게 그려낸다. 매주 화요일 저녁 8시 10분 XtvN에서 방송된다.
    김성원 기자 newsme@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