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리뷰]'기성용 풀타임' 스완지시티, 뉴캐슬과 무승부

    기사입력 2018-01-14 02:43:30

    ⓒAFPBBNews = News1

    [런던(영국)=이건 스포츠조선닷컴 기자]기성용(스완지시티)이 무난하게 복귀했다. 기성용은 13일 오후(현지시각) 영국 뉴캐슬 세인트제임스파크에서 열린 뉴캐슬과의 2017~2018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3라운드 원정경기에서 풀타임을 소화했다. 중앙 미드필더로 팀의 무게중심을 잡았다. 스완지시티는 뉴캐슬과 비겼다.

    전반 초반은 뉴캐슬의 분위기였다. 전반 3분 뉴캐슬이 먼저 헤딩슛을 시작했다. 골키퍼에게 막혔다. 이어 9분에는 디아메가 슈팅을 때렸다. 골문을 빗나갔다. 전반 12분 게일이 슈팅했다. 골문을 빗나갔다. 전반 26분에는 페레스가 찬스를 맞이했지만 골로 연결하지 못했다.

    스완지시티는 전반 35분 기성용의 중거리슈팅 정도만 이렇다할 찬스였다. 그러나 전반 내내 고전을 면치 못했다.

    후반 들어 스완지시티가 선제골을 만들었다. 후반 15분이었다. 판 더 후른이 크로스했다. 이를 아예유가 헤딩슛했다. 처음은 골키퍼에게 막혔지만 이어진 슈팅이 골네트를 갈랐다.

    뉴캐슬도 바로 따라잡았다 후반 23분 호셀루가 동료의 슈팅이 튕겨나온 것을 골로 연결했다. 양 팀은 서로를 이기고자 노력했다. 선수 교체를 통해 기회를 엿봤다. 하지만 더 이상의 골은 없었다. 후반 추가시간 스완지시티는 보니가 결정적인 슈팅을 날렸다 수비수에게 막히면서 경기는 무승부로 끝났다.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