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 More' 토트넘, 손흥민과 재계약 희망

    기사입력 2018-01-13 10:59:50 | 최종수정 2018-01-13 17:03:09

    ⓒAFPBBNews = News1
    'SON More.'

    영국 일간지 데일리미러는 13일(한국시각) '토트넘이 손흥민과의 재계약을 원한다'며 '손흥민은 토트넘의 재계약 대상 선수 명단에 올랐다'고 전했다.

    2015년 독일 분데스리가 레버쿠전을 떠나 토트넘에 둥지를 튼 손흥민은 구단의 큰 기대 속에 영국 땅을 밟았다. 5년 계약에 당시 이적료는 한화로 약 400억원. 이는 아시아 선수 최고 몸값이었다. 주급만 해도 6만 파운드(약 8700만원)다.

    손흥민이 포즈를 취했다. 터프무어(영국 번리)=이준혁 통신원
    잠시 적응기를 거친 손흥민은 토트넘의 측면과 최전방을 책임지며 골 행진을 이어갔다. 올 시즌 10골로 해리 케인에 이어 팀 내 득점 2위다.

    현재기량도 출중하지만, 내일이 더 기대되는 손흥민이다. 강점이던 슈팅 타이밍과 저돌적인 돌파는 더 강력해지고, 약점이던 오프더볼 움직임이 보완됐다. 그리고 측면 뿐 아니라 최전방 톱 공격수로서의 가능성도 보여줬다.

    ⓒAFPBBNews = News1
    날이 갈 수록 진화하는 손흥민을 보며 토트넘은 재계약 계획을 수립했다. 그의 가치를 인정함과 동시에 소유권을 공고히 해 향후 손흥민을 노리는 타 구단과의 협상에서 우위를 점하기 위한 선택으로 보인다.

    한편, 데일리미러는 '손흥민과 함께 플레이메이커 크리스티안 에릭센도 토트넘의 재계약 대상 명단에 올랐다'고 전했다.


    임정택 기자 lim1st@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