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MBC 측 "연예대상·연기대상·가요대제전, 정상 개최 최종 결정"

    기사입력 2017-12-08 11:04:55 | 최종수정 2017-12-08 11:07:27

    사진 = MBC 제공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MBC의 연말 시상식이 모두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MBC는 8일, 그동안 공영방송 정상화 등의 내부 상황으로 인해 개최 여부가 논의 중이었던 '방송연예대상'과 '연기대상'이 모두 예년과 같이 진행되기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로서 이미 진행이 확정된 '가요대제전'까지 2017년을 정리하는 시상식 및 축제가 모두 시청자들을 만나게 됐다.

    '2017 MBC 방송연예대상'(연출 강영선)은 올 한해 총파업으로 MBC 예능이 시청자들과 오랫동안 만나지 못한 만큼, 올 한해를 정리하고 내년에 새로운 MBC 예능의 모습을 시청자들과 함께 미리 살펴보는 화합의 자리로 꾸며질 예정이다.

    '2017 MBC 연기대상'(연출 박현석)은 대상 선정 방식을 바꿔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온다. 지난해까지 진행했던 시청자 투표가 아닌 전문가들의 투표로 대상을 선정하기로 했다. 단 올해의 드라마, 인기상 등은 홈페이지를 통해 시청자 투표로 선정할 계획이다.

    '2017 MBC 가요대제전'(연출 최행호)은 '더 팬 : THE FAN'이라는 부제 아래, 한 해 동안 응원해주고 지지해준 팬들을 위해 출연자들이 직접 아이디어를 내서 팬들을 위한 무대를 구성하고 있다. 가요대제전은 일산 MBC 드림센터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방탄소년단, 엑소, 워너원 (이름 가나다순)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MBC 관계자는 "논의 끝에 시청자들과 매년 꾸준히 만나온 행사인 만큼, 방송연예대상과 연기대상 모두 방송하는 것으로 최종 결정됐다. 충실히 준비해서 멋진 무대로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니 기대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방송연예대상은 12월 29일(금), 연기대상은 30일(토), 가요대제전은 31일(일) 밤에 방송될 예정이고, 세부 편성 시각은 논의 중으로 추후 결정될 예정이다.

    anjee85@sportschosun.com

    KBL 450%+NBA 320%+배구290%, 마토토 필살픽 적중 신화는 계속된다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