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씨름 페스티벌, 14~15일 반포 예빛섬서 개최

    기사입력 2017-10-13 12:11:39

    이번 주말 한강에서 모래판의 한판승부가 펼쳐진다.

    대한씨름협회가 14~15일 서울 반포 한강공원 예빛섬 앞 특설씨름장에서 '2017년 씨름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하는 이번 페스티벌은 야외에서 처음 열리는 축제다. '놀이판1', '놀이판2', '씨름판', '굿거리판'까지 4개의 '판'으로 열린다.

    14일에는 개막식 및 시민장사씨름대회, 인기가수 여자친구의 축하공연이 펼쳐진다. 15일에는 16팀 180여명의 유소년 씨름스포츠클럽이 개인전 및 단체전 경기를 갖는다. 씨름 외에도 열기구체험, 에어바운스놀이터, 문화체험존, 페이퍼토이, VR, 전통놀이 체험, 영화상영 등 다채로운 문화행사가 펼쳐진다.

    박팔용 씨름협회장은 "이번 페스티벌을 통해 씨름이 국민들에게 친숙하고 쉽게 다가갈 수 있는 스포츠가 되었으면 한다"는 바람을 나타냈다.


    박상경 기자 ppark@sportschosun.com

    제대로 찍었다! 프로토 80회차 해외축구 필살픽 1031% 적중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