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듀2' 휘성·유주, 박현빈·이기광 꺾고 '14대 판듀 등극'[종합]

    기사입력 2017-10-08 19:42:02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판타스틱 듀오2' 휘성과 유주가 박현빈과 이기광을 꺾고 '제 14대 판듀 등극'에 등극했다.

    8일 방송된 SBS 예능 '판타스틱 듀오2'에서는 박현빈과 휘성의 최종 대결이 펼쳐졌다.

    앞서 박현빈이 '스타판듀'로 가수 이기광을 선택한 가운데, 휘성 역시 판듀 찾기에 나섰다. 배우 현쥬니, 여자친구 유주, 틴탑 니엘, 사무엘, 그리고 붐이 휘성의 판타스틱 듀오가 되기 위해 출격했다. 모두 압도적인 가창력과 함께 '보컬 신' 휘성을 향한 팬심을 표현했다.

    이들은 휘성과 함께 히트곡 '안되나요'를 열창했다. 다섯 후보들은 감미로운 반주에 맞추어 완벽한 화음을 선보여 감동을 안겼다.

    노래를 들은 휘성은 한명 한명의 보컬실력을 냉정하게 평가했다.

    휘성은 "니엘 씨가 살짝 어수선한 느낌이 있어서 걱정했는데, 너무 완벽하고 좋았다. 유주 씨는 보아를 연상시키는 힘 있는 음색이 매력적이었다. 그리고 붐 씨도 노래를 잘하셔서 놀랐다. 현쥬니씨는 가수 겸업을 해도 되겠다"고 말했다. 이어 사무엘에게는 "변성기여서 컨트롤이 안되는 것 같다. 어쩔수가 없지만, 아쉬웠다"고 전했다.

    고민 끝에 휘성은 현쥬니, 니엘, 유주를 선택했고, 이들은 '인썸니아'로 1:3 대결을 펼쳤다. 무대가 끝났고, 휘성의 최종 선택은 유주였다.


    박현빈은 자신의 판듀인 이기광가 함께 '샤방샤방'으로 파이널 무대를 선보였다. 흥겨운 듀엣무대와 함께, 하이라이트 노래인 '얼굴 찌푸리지 말아요'를 리믹스한 편곡이 매력적이었다.

    이어 휘성과 유주는 '결혼까지 생각했어'를 불렀다. 노래를 들은 김범수는 "두 사람의 보컬 온도가 너무 잘 맞았던 무대였다"고 극찬했다.

    최종결과, 휘성과 유주가 제 14대 판듀에 등극했다.

    jyn2011@sportschosun.com

    또 터졌다. 프로토 78회 해외축구 필살픽 1395% 적중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