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정세운, 가을에 어울리는 감성 보이스(ft.첫 1위후보)[종합]

    기사입력 2017-09-14 15:50:43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컬투쇼' 정세운이 가을에 어울리는 감성 보이스를 뽐냈다.

    14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MXM, 아이즈, 정세운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를 통해 이름을 알린 정세운은 지난달 데뷔곡 '저스트 유'를 발매하고 솔로로 나섰다. 음원차트 1위를 차지하는 등 '신흥 음원 강자'로 떠오르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날 '저스트 유'의 감미로운 라이브 무대를 선보인 정세운은 "'컬투쇼'에서 라이브를 하니까 데뷔가 확 실감난다. 컬투님(정찬우, 김태균)들 앞에서 노래를 한다니까 긴장이 됐다"고 벅찬 소감을 전했다. 그는 "DJ 컬투는 완전 연예인 같은 느낌이다. TV에서만 봐 왔던, 손을 뻗어도 닿을 수 없을 것 같은 분들이었다"고 말했고, 이에 정찬우는 "손 뻗어봐라. 우리 닿는다"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특히 정세운은 데뷔 후 첫 1위 후보에 올라 청취자들의 축하를 받았다. 14일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엑소와 1위 대결을 펼치는 것. 이에 DJ 컬투는 "축하한다"고 전했다.

    정세운은 데뷔앨범에 수록된 6번 트랙 '오해는 마'를 직접 작사, 작곡, 프로듀싱까지 맡아 작업했다고. 그는 "해당곡을 타이틀곡으로 못해서 아쉽지 않느냐"는 질문에 "데뷔 앨범에 담을 수 있는 것만으로 좋았다"고 겸손하게 말했다.

    jyn2011@sportschosun.com

    마감직전토토, 실시간 정보 무료!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