맞수 게임들, 둘 중 하나는 죽는다

    기사입력 2017-09-13 10:05:53



    올 한해 게임 업계에는 모바일, PC, 콘솔 등 플랫폼을 가리지 않고 비슷한 장르를 선보이는 맞수 게임들이 출시 혹은 출시를 준비 중이다. 맞수 게임들은 겉보기에는 비슷해 보이지만 서로 다른 특징적인 게임성을 지녀 유저들로부터 냉정한 평가를 기다리고 있다.

    맞수 게임들 중에서 최근 눈에 띄는 작품들을 살펴보면 모바일 MMORPG로는 넥슨 '액스'와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 '테라M', PC MMORPG로는 스마일게이트 '로스트아크'와 넥슨 '천애명월도', 슈팅 게임으로는 블루홀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액티비전 '데스티니 2' 등이 있다.

    - 모바일 MMORPG 맞수 '액스' vs '테라M'



    넥슨 '액스'와 넷마블 '테라M'은 최근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가장 인기 있는 장르인 MMORPG로 맞붙는다. 두 게임 모두 유니티 엔진으로 개발되어 MMORPG에 최적화된 그래픽과 콘텐츠를 선보인다.

    9월 14일 정식 오픈을 앞두고 지난 9월 12일 프리 오픈한 '액스'는 풀 3D로 구현된 오픈 필드에서 벌어지는 진영 간 대립을 비중 있게 다루고 있다. 게임 제목인 '액스'에서부터 'Alliance x Empire(AxE)', 즉 '연합'과 '제국' 사이에 벌어지는 대립을 암시하고 있으며 실시간으로 진행되는 대규모 분쟁전, 상대방 진영으로 침입하는 침투 미션, 자유로운 필드 유저 PK 등이 특징이다.

    이 때문에 '액스'에서는 캐릭터부터 '연합'은 '아처', '타이탄', '블레이더', '제국'은 '발키리', '워리어', '메이지'로 서로 다른 직업이 존재한다. 또한, 캐릭터별로 모바일 MMORPG에서 보기 드문 화려한 액션을 선보이고, 쿼터뷰, 백뷰, 자유시점 등 이를 제대로 즐기기 위한 자유로운 시점 변경으로 시원한 게임 플레이 환경을 제공한다.

    지난 9월 8일 사전 예약을 시작한 '테라M'은 11월 정식 출시 예정이다. 전 세계 2,500만 명이 즐긴 PC MMORPG '테라' IP를 활용해 원작 세계로부터 1천 년 전을 다룬 '테라M'은 독립군이 신성 제국에 맞서 싸우는 여정을 그려내고 있다. 원작이 가진 섬세하고 독특한 비주얼과 액션 감성을 계승해 풀 3D로 자유로운 시점을 가진 모바일 MMORPG로 개발됐다.

    '테라M'은 권술사, 창기사, 궁수, 무사, 연금술사, 사제 등 총 6가지 영웅 캐릭터가 준비되어 있으며 이들 캐릭터는 탱커, 딜러, 힐러 등으로 뚜렷한 역할이 정해져 있다. 이에 따라 '테라M'에서는 물약이 없으며 대신 클래스별 역할이 중요해져 존재감이 크게 주목받는다. 또한, 원작에서 호평을 받았던 논타겟 액션을 모바일에서도 그대로 구현해 PvE, PvP 등 다양한 콘텐츠에서 확실한 손맛을 선사한다.

    - PC MMORPG 맞수 '로스트아크' vs '천애명월도'



    스마일게이트 '로스트아크'와 넥슨 '천애명월도'는 PC MMORPG로 맞붙는다. 두 게임은 판타지와 무협으로 세계관도 확연히 다르며 쿼터뷰와 자유 시점으로 제공하는 시점도 서로 다르다.

    지난해 8월 1차 비공개 테스트를 실시한 '로스트아크'는 9월 15일부터 24일까지 열흘 간 2차 비공개 테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언리얼 엔진 3를 토대로 개발된 '로스트아크'는 쿼터뷰 핵&슬래쉬 MMORPG로 동·서양을 아우르는 판타지 세계관을 선보였다. 이에 따라 전사, 격투가, 거너, 매지션 등 동·서양이 혼재된 세계관에 따른 기본 직업을 선택할 수 있고 직업 별로 2가지 전직이 존재해 총 8가지 직업이 등장했다.

    '로스트아크'는 1차 비공개 테스트에서 직업별 프롤로그 지역과 '아르테미스', '유디아', '루테란' 등 전직 가능한 지역, 단계별 선택을 통해 유저 스타일에 맞게 직업을 강화하는 '트라이포드 시스템', '영광의 벽', '모라이 유적', '왕의 무덤' 등 극적인 연출로 구성된 스토리를 제공한 '시네마틱 던전' 등을 선보였다. 이번 2차 비공개 테스트에서는 '디스트로이어', '아르카나', '서머너' 등 신규 직업 3종과 새롭게 선보이는 '항해 콘텐츠', 신규 아크 던전 '크라테르의 심장' 등 다양한 콘텐츠가 준비되어 있다.

    '천애명월도'는 소설가 고룡 작가가 집필한 원작을 바탕으로 탄탄한 스토리를 자랑하는 정통 무협 MMORPG로, 지난 9월 7일 시작한 마지막 비공개 테스트는 9월 20일까지 진행된다. '천애명월도'는 북송 시대를 배경으로 '태백', '당문', '개방', '진무', '신위', '천향', '오독', '신도' 등 8개 문파가 등장하며 문파별 독특한 무공과 서로 다른 기반 지역, 배경 설정을 선보인다.

    특히 문파별로 공중으로 상승해 활주할 수 있는 '경공술'이 존재해 광활한 오픈 월드로 구현된 중국 전역 지도에서 눈에 보이는 곳 어디든 갈 수 있으며, 바라보는 방향에 따라 적이 자동으로 조준되는 '오토 타겟팅' 시스템과 무공을 순서대로 사용하면 강력한 효과가 발생하는 연계 시스템 등으로 기본적인 게임 플레이는 물론 전투에서도 독특한 재미를 선사한다.

    - 슈팅 게임 맞수 '배틀그라운드' vs '데스티니 2'



    블루홀이 지난 3월 24일 스팀을 통해 얼리액세스(미리해보기)로 출시한 '배틀그라운드'는 유저 최대 100명이 오픈 월드로 구현된 섬에서 마지막 1인이 될 때까지 경쟁하는 '배틀로얄' 게임이다. 다양한 무기, 약품, 탈 것 등을 활용해 일정 시간이 지나면 좁혀져 오는 자기장으로부터 안전한 지역으로 이동하며 마지막까지 살아남아야 한다.

    1인칭, 3인칭을 자유롭게 오가는 시점과 한 경기가 10~30분 정도로 빠르게 진행되어 유저들로부터 호평을 받은 배틀그라운드'는 출시 13주 만에 누적 매출 1억 달러(약 1135억 원)를 돌파했고 9월 1일 기준 판매량 1000만 장을 넘어서며 스팀 얼리액세스 사상 최고 판매량을 기록했다. 또한, 9월 11일 기준 최고 동시 접속자 수 110만 명을 기록하면서 스팀 역대 최대 동시 접속자 수인 129만 명에도 근접하고 있다.

    번지 소프트웨어가 개발한 '데스티니 2'는 지난 9월 6일 PS4, XboX One 등 콘솔 게임기 버전이 발매되었고 10월 24일 PC 버전이 출시될 예정이다. 콘솔 버전은 출시 3일 만에 동시 접속자 수 120만 명을 돌파하며 인기몰이 중이다. 전작에서는 태양계를 점령한 외계 종족을 몰아내는 스토리였지만 이번 작품에서는 새로운 외계 종족이 등장해 인류를 수호하는 '가디언'이 이들에 맞서 싸우는 스토리를 선보인다.

    '가디언'은 '헌터', '워록', '타이탄' 등 3가지 클래스를 기반으로 클래스 마다 속성별로 '건슬링어', '던블레이드', '선브레이커' 등 서브 클래스 3가지가 준비되어 있어 최종 클래스는 9종이다. 또한, 슈팅 게임에 RPG 요소를 결합한 만큼 각 클래스는 서로 다른 특징을 지니고 있고 등급별, 클래스별 아이템도 다르므로 클래스 선택에 따라 전혀 다른 경험이 가능하다.

    박해수 겜툰기자(caostra@gamtoon.com)

    마감직전토토, 실시간 정보 무료!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