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래곤플라이, e스포츠 축제 '2017 스페셜포스 썸머 챌린지 리그' 성료

    기사입력 2017-09-12 16:29:40

    드래곤플라이는 FPS게임 '스페셜포스'로 즐기는 여름 e스포츠 축제 '2017 썸머 챌린지 리그'가 유저들의 호응속에 마무리 됐다고 12일 밝혔다.

    국내 '스페셜포스' 최강팀을 가리는 '2017 썸머 챌린지 리그'는 지난 7월 22일부터 8월 13일까지 매주 주말마다 진행된 온라인 예선을 통과한 1개팀과 8월 26일부터 3주간 대전, 광주, 대구, 부산, 서울에서 순차적으로 진행된 전국 권역별 오프라인 예선전을 통해 선발된 5개팀이 지난 10일 서울에서 열린 결선에 모여 승부를 펼쳤다.

    이를 통해 최종 우승은 짜임새 있는 팀 플레이로 상대팀의 움직임을 간파하며 승기를 잡은 '닌자'팀이 차지했다. '닌자'팀과 결승전에서 우열을 가린 'SKT1'팀은 아쉬움 속에 준우승을 차지했다. 온라인 예선 우승팀인 '닌자'팀은 상금 500만원과 함께 우승팀 전용 총기 및 '2017 스페셜포스 월드 챔피언십' 한국 대표팀 참가권을 획득했다.

    스페셜포스 챌린지 리그 시리즈는 2007년부터 실시된 '스페셜포스'의 대표 e스포츠 대회 중 하나로서, 이번 '2017 썸머 챌린지 리그'를 통해 온라인 대회 및 예선 지역을 추가하는 등 대회 규모를 확대 실시, 온라인뿐만 아니라 오프라인에서도 유저들이 게임을 즐겼다.

    손유범 드래곤플라이 '스페셜포스' 사업팀장은 "'2017 스페셜포스 챌린지 리그'는 '스페셜포스'를 자사가 직접 서비스하며 첫번째로 개최한 공식대회로, 유저들의 기대와 관심에 부응하고자 확대 개편해 유저들의 축제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했다"며 "뜨거운 호응속에 대회가 성공리에 마무리될 수 있도록 끝까지 함께 해준 모든 유저 여러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갈수록 새롭고 발전된 '스페셜포스'로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정석 기자 bluesky@sportschosun.com

    마감직전토토, 실시간 정보 무료!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