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위너가 밝힌 #미운오리새끼 #개그감·얼천 #공허해

    기사입력 2017-08-13 16:47:37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섹션' 위너가 즐거운 에너지를 선보였다.

    13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 통신'에서는 위너와의 인터뷰가 그러졌다.

    이날 이상민은 "YG에서 빅뱅 데뷔 이후 9년 만에 오픈된 보물상자"라며 "무시무시한 서바이벌의 승자"라고 위너를 소개했다

    이때 위너의 뜻을 물었고, 강승윤은 "가요계 승자가 될 것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위너는 '공허해'로 데뷔 6일만 첫 지상파 1위를 차지한 기록을 갖고 있다.

    이승훈은 "데뷔 시절 YG와 음악적 색깔이 달라 미운 오리 새끼였다. 하지만 백조가 되고 싶어"고 전했다.

    한편 멤버들의 매력 포인트도 공개됐다.

    김진우는 자신을 '얼굴 천재'라면서 "소 같이 큰 눈이다. 보면 빨려들 것 같은 눈"이라며 매력 포인트를 꼽았다. 또한 송민호는 "개그력이 우주 제일이다. 아이돌 중 원톱"이라며 이정재 성대모사를 선보여 웃음을 안겼다.

    anjee85@sportschosun.com

    마감직전토토, 실시간 정보 무료!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