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리뉴 출사표 "두 번째 시즌, 더욱 좋은 경기력 보일 것"

    기사입력 2017-08-13 09:49:13

    ⓒAFPBBNews = News1
    "더욱 좋은 경기력을 보일 것이다."

    조제 무리뉴 맨유 감독이 새 시즌 출사표를 던졌다.

    맨유는 14일(이하 한국시각) 잉글랜드 맨체스터의 올드트래포드에서 웨스트햄과의 2017~2018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개막전을 시작으로 새 시즌의 닻을 올린다.

    맨유 사령탑으로 두 번째 시즌을 맞는 무리뉴 감독. 13일 영국 매체 데일리스타는 그의 출사표를 보도했다.

    무리뉴 감독은 "(이전보다) 선수들과 팀에 대해 더 잘 알고 있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맨유는 새 시즌을 앞두고 로멜루 루카쿠, 빅토르 린델로프 등을 영입하며 전력을 강화했다.

    그는 "첫 번째 시즌보다 더 좋은 경기를 할 것으로 확신한다. 다만 이것이 우승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 우리 팀이 경기력 면에서 더욱 좋아질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김가을 기자 epi17@sportschosun.com

    마감직전토토, 실시간 정보 무료!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