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아인슈타인, 정체는 배우 오민석…'스윗 보이스'

    기사입력 2017-08-06 18:12:08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복면가왕' 아인슈타인의 정체는 배우 오민석이었다.

    6일 MBC '복면가왕'에서는 2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바른생활소녀 영희'에게 맞서는 복면가수 8인의 무대가 방송됐다.

    1라운드 3번째 대결은 '라듐앤블루스 퀴리부인'과 '노래학교 이과천재 아인슈타인'이 김동률의 '아이처럼'에 맞춰 대결을 펼쳤다. 퀴리부인의 청아함과 아인슈타인의 달콤함이 어우러졌다.

    유영석은 "하늘의 영광, 땅에는 평화라는 말을 떠올렸다. 두 과학자의 사랑이 이뤄지는 것 같은 목소리"라며 "퀴리부인은 비단 위에 놓인 꽃 같은 미성, 아인슈타인은 내일도 휴일 같은 편안한 목소리"라고 평했다.

    조장혁은 "아인슈타인은 같이 놀면 안되는 목소리다. 저렇게 달콤한 목소리를 가진 분과 같이 다니면, 제가 아무리 가창력을 뽐내도 여자를 다 뺏긴다"면서 "퀴리부인은 전조 없이도 음고저에 대한 두려움이 없는 실력자"라고 강조했다.

    카이는 "지금 전 퀴리부인과 사랑에 빠졌다. 천사의 음성이다. 가성과 진성이 잘 어우러진, 오래 뵙고 싶은 목소리다. 무대에 함께 서고 싶다"고 극찬했다. 이에 김구라는 "이미 퀴리부인은 카이-김민종과 삼각관계가 이뤄졌다"며 말했고, 퀴리부인은 "처음 뵌 분을 고르겠다. 카이 선배님"이라고 말해 김민종을 좌절시켰다.

    투표 결과 퀴리부인이 아인슈타인을 꺾고 2라운드에 올랐다. 신해철의 '재즈카페'를 부르며 가면을 벗은 아인슈타인의 정체는 오민석이었다.

    lunarfly@sportschosun.com

    마감직전토토, 실시간 정보 무료!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