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프듀2' JBJ, 9월10일 데뷔 확정…열풍 이어간다

    기사입력 2017-07-26 14:20:04 | 최종수정 2017-07-26 14:40:41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사랑하는 스타를 위한 팬들의 간절한 청원이 열매를 맺었다. '프듀2' 멤버들로 구성된 그룹 JBJ(Just Be Joyful)의 데뷔가 확정됐다.

    26일 가요계에 따르면 '프로듀스101 시즌2(프듀2) 출연자 중 일명 켄콜태균소호빈(타카다켄타 김용국 김상균 김동한 노태현 김태동 권현빈) 7명의 소속사들은 지난 25일 극비리에 모임을 갖고, JBJ의 9월 10일경 데뷔를 확정지었다.

    JBJ의 앨범 제작 주체를 두고 이견이 있었지만, 최근 CJ E&M과 로엔엔터테인먼트의 공동 제작으로 결론이 났다. 멤버들이 속한 7개 기획사(위 스타크루 YG케이플러스 후너스 춘 스타로드) 제작자들의 심도 있는 논의를 거친 결과다. 멤버들 중 특히 권현빈의 합류 여부가 미정이었으나, 최근 YG케이플러스 역시 JBJ 활동에 동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JBJ는 프듀2에서 탈락한 연습생 중 가장 관심을 모았던 7명이 하나로 뭉친 그룹이다. '정말 바람직한 조합', 'Just Be Joyful', '제발 좀 데뷔해', '제발 분량 좀' 등의 웃픈 의미가 숨겨져있다. 미션 진행과정에서 컨셉트상 잘 어울리고 깊은 유대감을 지니게 된 '켄콜태균'과 '노태동한'을 합치고, 여기에 아깝게 워너원에 들지 못한 권현빈을 더한 것.

    프듀2 방송 도중부터 JBJ의 팬들은 상위권 연습생들의 순위가 굳어지자, 시즌1 I.B.I(일반인)의 재림을 꿈꾸며 이들의 결성을 강하게 청원해왔다. 멤버들 역시 여러 방송 및 화보 촬영, 인터뷰에 동반 출연하며 우의를 다져왔다. 프듀2 콘서트에서도 이들의 친목이 포착됐으며, 인터뷰에서 서로를 언급하며 가능성을 높여왔다.

    lunarfly@sportschosun.com

    마감직전토토 국내 유일 실시간 현장정보 무료 제공 이벤트 실시!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