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스틴' 은서, 배틀서 안무 잊어버려 '두 번째 탈락자 선정' 눈물

    기사입력 2015-05-26 22:06:11 | 최종수정 2015-05-27 00:35:24

    식스틴 은서

    '식스틴' 은서

    '식스틴' 은서가 무대에서 안무를 잊어버리는 실수와 함께 두 번째 탈락자로 선정됐다.

    26일 방송된 Mnet '식스틴'에서는 은서가 메이저 팀의 미나를 배틀 상대로 꼽으며 춤 배틀에 도전했다.

    먼저 미나는 발레를 활용한 무대로 심사위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고, 은서는 발레와 힙합이 접목된 파워풀한 안무를 선보였다. 하지만 은서는 무대 중간 안무를 잊어버리는 실수를 했다.

    이에 무대 후 은서는 눈물을 보였고, 박진영은 "뭐가 아쉬웠냐 안무 틀려서?"라고 물었다. 은서는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싶었는데 안무 틀리고 심사위원 분들께 너무 죄송하다"고 털어놨다.

    그러자 박진영은 "꼭 안무 틀린 게 탈락으로 이어지진 않는다. 걸그룹을 뽑는 것이기 때문"이라고 위로했고 산이 역시 "내가 미안하다 진짜"라며 "그렇게 말을 해주니까 착한 마음을 갖고 있는 친구인 것 같다"며 안타까워했다.

    결국 박진영과 산이, 가인 모두 미나의 무대에 손을 들었다. 박진영은 "중요한 건 역시 느낌인 것 같다. 자신감하고"라며 "미나는 심사위원의 기를 죽일 정도의 자신감으로 시작했던 것 같다"고 말하며 미나의 무대를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이어 탈락한 은서에게는 "특별한 걸 내가 봤다. 시청자 여러분들 중에서도 보신 분들도 있을 것"이라며 "아쉽게도 운이 안 따라준 게 있는 것도 같은데 이게 좋은 경험이 되고 약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줬으면 좋겠다"고 위로했다.

    은서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아직 못 보여드린 게 너무 많아서 그게 너무 속상하다. 나중에 다시 봤을 때는 지금보다는 더 잘하는 모습을 보여드릴 것"이라며 "이번에 떨어지긴 했지만 많이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인사했다. <스포츠조선닷컴>

    '식스틴' 은서 '식스틴' 은서 '식스틴' 은서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news@sportschosun.com -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