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발의 친구들’ 유이, 父김성갑 응원가 ‘히어로’ 감동 무대

    기사입력 2013-08-18 17:54:28

    유이 김성갑 / 사진=SBS '일요일이 좋다-맨발의 친구들' 영상 캡처

    걸그룹 애프터스쿨 멤버 유이가 아버지인 넥센 김성갑 2군 감독을 위한 무대를 선보였다.

    18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맨발의 친구들'에서는 자신의 이야기로 노래 가사를 만든 멤버들이 직접 팬들 앞에서 무대를 꾸미는 내용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유이는 "내 이야기로 작사를 해야 한다는 말을 들었을 때 아빠가 떠올랐다"며 "아빠를 생각하며 가사를 썼다. 아빠와 야구는 뗄 수 없으니 야구 이야기도 넣겠다"며 아버지를 향한 응원가를 만들었다.

    애프터스쿨 멤버 정아와 함께 무대에 오른 유이는 깜찍함과 섹시함을 동시에 강조하는 의상을 입고 무대를 보러 온 수많은 팬들의 환호를 받았다. 또 유이는 댄서들과 함께 칼군무를 선보이며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특히 노래 후반부에는 무대 뒤 스크린에 '다 같이 김성갑을 외쳐주세요'라는 문구가 표시, 관중들은 야구 배트를 들고 안무를 펼치는 유이를 향해 '김성갑'이라고 외치는 진풍경이 연출됐다.

    한편 무대에서 내려온 유이는 "노래 도중 아빠의 이름인 '김성갑'을 외치는 소리를 들었다"며 "그 소리를 듣고 정말 감격했고 감동 받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스포츠조선닷컴>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