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마초 흡입' 이센스, 1년 2개월 징역-2년 집행유예 선고

    기사입력 2012-04-19 13:13:01

    힙합 듀오 슈프림팀의 멤버 이센스가 대마초 흡연 혐의로 1년 2개월의 징역과 2년의 집행유예를 선고 받았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지난 13일 열린 이센스에 대한 선고 공판에서 이같이 선고함과 동시에 사회봉사 160시간 및 약물치료 강의 수강 40시간, 213만 여원의 추징금을 선고했다.

    앞서 지난해 11월 이센스는 서울 마포동에 위치한 슈프림팀 사무실에서 활동 중단 기자회견을 열고 대마초 흡연 사실을 고백한 바 있다.

    당시 이센스는 지난 해 9월경 대마초 흡연 혐의로 갑작스레 경찰의 조사를 받았고 경찰 조사시 "자신의 집 등지에서 1년 여간 주변 지인으로부터 입수한 대마초를 흡입했다"고 시인했다.

    goodhmh@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제보및 보도자료 osenstar@ose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