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태현, "1인 5역...도전하는 마음으로 했다"

    기사입력 2010-12-06 17:49:31

    영화 ‘헬로우 고스트’(감독 김영탁)에서 1인 5역에 도전한 배우 차태현이 “도전하는 마음으로 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차태현은 6일 오후 서울 삼성동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열린 영화 ‘헬로우 고스트’ 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번 영화에서 주인공 상만과 변태할배, 꼴초귀신, 울보귀신, 식신초딩 등 1인 5역을 소화한 차태현은 “1인 5역이라고 거창하게 말해줘 부담스러운 것도 사실이다. 그렇게 많은 장면을 한 것은 아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초딩귀신의 먹는 것와 꼴초귀신으로 담배피는 것이 육체적으로 가장 힘들었다. 가장 약한 담배를 사서 했는데 속으로 깊이 빨아들이는 것 같지 않더라. 개인적으로는 할배귀신 흉내를 낼 때 손발이 오그라들었다. 어쨌든 도전하는 마음으로 했다”고 밝혔다.

    영화 ‘헬로우 고스트’는 외로워 죽고 싶은 남자가 한 맺힌 귀신들의 황당 소원을 들어주다 생애최고의 순간을 맞이하게 되는 코믹 영화로 차태현을 비롯 강예원, 이문수, 고창석, 장영남, 천보근이 주연을 맡았다. 영화 개봉은 12월 22일.

    bongjy@osen.co.kr
    <사진> 박준형 기자 soul1014@osen.co.kr


    화보로 보는 뉴스, 스마트폰으로 즐기는 ‘OSEN 포토뉴스’ ☞ 앱 다운 바로가기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제보및 보도자료 osenstar@ose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