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학, 더는 못 미뤄! 4월에는 문 열어야 Vs 9월 학기제 도입?

2020-03-26 11:07:04

리얼미터 자료 중

국민 절반은 4월에 개학하길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미 3차례에 걸쳐 5주나 연기돼 더는 미룰 수 없다는 것이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는 26일 TBS의 의뢰로 전국 18세 이상 성인 500명(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에게 개학시기와 관련해 조사한 결과 '4월 개학에 공감한다'는 응답이 49%, '9월 개학에 공감한다'는 응답이 32.4%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모른다'거나 무응답한 답변자는 18.6%였다.

4월에 개학해야 한다는 의견은 40대(57.3% vs 36.8%), 50대(48.7% vs 34.5%), 60대 이상(54.5% vs 22.2%)에서 높게 나타났다. 20대(39.6% vs 37.4%)와 30대(41.4% vs 36.0%)는 '4월 개학'과 '9월 개학' 의견이 비등했다.

지역별로 대부분이 4월 개학에 동의했으며, 특히 광주-전라(54.7% vs 32.0%)와 대전-세종-충청(54.3% vs 28.0%)의 비율이 높았다.

경기-인천(43.3 vs 40.6%)에서는 4월 개학과 9월 개학 의견이 비슷했다.

교육부는 개학이 더 미뤄지면 혼란이 커질 것이라 보고 예정된 4월 6일 개학을 추진할 계획이다. 하지만, 코로나19 추가 확산의 우려에 '온라인 개학'을 고려하는 것으로 알려졌다.이규복 기자 kblee341@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