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현장속보]'김광현 빈자리 지운다' SK 김태훈 43개로 5이닝 2안타 무실점 쾌투.

2020-03-26 14:11:31

26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SK 와이번스 선수들이 자체 청백전 경기를 펼쳤다. 선발로 등판한 김태훈이 힘차게 투구하고 있다. 인천=송정헌 기자 songs@sportschosun.com/2020.3.26/

[인천=스포츠조선 권인하 기자]김광현의 공백을 걱정안해도 되는걸까. 김광현이 빠진 자리에 들어가게된 김태훈이 청백전서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SK 와이번스 김태훈은 26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자체 청백전서 주전들이 모인 백팀 선발로 등판해 5이닝 동안 단 2안타만 내주고 5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5이닝까지 던지는데 투구수가 단 43개에 불과했다. 최고 142㎞의 직구 29개에 슬라이더 10개, 체인지업과 투심을 각각 2개씩 던졌다.

김태훈은 지난 20일 첫 청백전 등판에서도 3이닝 동안 4안타 2탈삼진 2볼넷 무실점을 기록했다. 당시엔 주자를 많이 보냈지만 점수를 주지않는 좋은 위기관리 능력을 보여줬는데 이번엔 4사구도 없이 깔끔한 피칭을 계속했다.

공격적인 피칭으로 상대 타자들의 배트를 유도하면서 투구수를 줄여나갔다. 지난 청백전서 3이닝에 43개를 던졌는데 이번엔 43개로 5이닝을 소화했으니 얼마나 좋은 피칭을 했는지 알 수 있는 대목.

김태훈은 2-0으로 앞선 6회초에 조영우로 교체됐다. 인천=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