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즈 구단주의 아쉬움, "즐라탄 영입할 수 있었는데..."

2020-03-26 03:24:06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 게티이미지코리아

[스포츠조선 이원만 기자] 잉글랜드 2부 리그에서 1부인 프리미어리그(EPL) 승격을 노리는 리드 유나이티드의 꿈은 이뤄질까. 현재 2위라 자동승격 가능성도 있다.



그런데 이런 리즈의 구단주가 갑자기 지난 1월 이적 시장에서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와 에딘손 카바니를 영입할 수도 있었다고 털어놨다.

만약 이들을 영입했더라면 일찌감치 승격을 확정했을 수도 있다. 그러나 이런 희망은 이뤄지지 못했다. 즐라탄이 반대하고 나섰기 때문이다. 즐라탄은 끝내 AC밀란으로 돌아가는 것을 택했다. 이같은 결정에 관해 라자니니 구단주는 "즐라탄과 에딘손, 두 선수의 영입을 추진했었다. 즐라탄은 좀 더 투명하고 구체적으로 협상에 임했다"면서 "하지만 결국 AC밀란으로 돌아가는 것을 택했다"고 밝혔다. 즐라탄은 이번 시즌을 끝으로 친정팀인 AC 밀란으로 복귀와 현역 마감 후 은퇴를 선언한 바 있다.

이원만 기자 wma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