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성범 투런포+3타점' NC, 2군과 평가전 승리… 김성욱-김태진도 멀티히트

2020-03-25 18:15:59

NC 다이노스 나성범. 사진제공=NC 다이노스.

[스포츠조선 선수민 기자] NC 다이노스 외야수 나성범이 연습경기 첫 안타를 홈런으로 장식했다.



NC 1군은 25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린 C팀(2군)과의 자체 평가전에서 나성범의 3타점 활을 앞세워 13대7로 이겼다.

3번-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한 나성범은 연습경기 첫 안타를 2점 홈런으로 장식했다. 그는 2타수 1홈런 1볼넷 3타점을 기록했다. 김성욱과 김태진도 각각 2안타씩을 쳤다. 마운드에선 드류 루친스키가 3이닝 2실점, 마이크 라이트가 3이닝 2실점으로 컨디션을 조절했다.

1군 N팀은 박민우(2루수)-김성욱(우익수)-나성범(지명타자)-애런 알테어(중견수)-박석민(3루수)-모창민(1루수)-지석훈(유격수)-김태군(포수)-이명기(좌익수)로 선발 라인업을 꾸렸다. 선발 투수로 드류 루친스키가 나왔다.

이에 맞선 2군 C팀은 권법수(우익수)-김준완(중견수)-서호철(2루수)-오영수(3루수)-송동욱(포수)-김철호(1루수)-노학준(좌익수)-김범준(지명타자)-김한별(유격수)이 선발 출전했다. 2년차 투수 배민서가 선발 등판했다.

C팀이 먼저 득점했다. 1회초 1사 후 루친스키의 제구가 흔들렸다. 김준완에게 볼넷을 내준 뒤 도루를 허용했다. 서호철, 오영수에게 연속 볼넷을 허용해 1사 만루. 이어 송동욱의 타구를 유격수 지석훈이 실책해 실점했다. 이어 김철호가 좌익수 희생플라이를 쳐 2-0으로 달아났다.

N팀도 바로 득점했다. 1회말 박민우, 김성욱의 연속 안타로 무사 1,3루. 나성범이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1점을 만회했다. 3회말 1사 후에는 김성욱이 볼넷으로 출루. 폭투로 2루까지 진루했다. 나성범이 볼넷을 얻었고, 투수 송구 실책으로 2루 주자 김성욱이 홈을 밟았다. 대주자 최승민(나성범 출루시 대주자)은 3루로 진루. 알테어가 볼넷으로 나간 뒤 더블 스틸로 1점을 추가해 3-2로 앞섰다.

N팀이 달아났다. 4회말 지석훈의 볼넷, 김태군의 좌중간 2루타로 무사 2,3루 기회를 잡았다. 이명기가 중견수 희생플라이를 쳐 득점했다. 2사 3루에선 김성욱이 좌익수 왼쪽 2루타로 1점 추가. 나성범이 우월 2점 홈런을 날려 7-2를 만들었다.

5회까지 호투하던 라이트는 6회초 김철호의 2루타와 3루수 김태진의 실책으로 무사 2,3루 위기에 몰렸다. 김범준의 우익수 희생플라이와 김한별의 우전 적시타를 묶어 4-7로 추격했다. 7회초에는 김영규가 구원 등판했다. 오영수, 송동욱, 김철호의 3연속 안타로 무사 만루. 수비도 흔들렸다. 1사 후 윤수강의 2루수 땅볼 타구를 이상호가 잡지 못하면서 실점했다. 계속해서 김한별이 좌전 적시타를 쳐 1점차로 추격. 권법수의 유격수 땅볼 타구 때는 1루수 이원재의 발이 1루에서 떨어지면서 7-7 동점이 됐다.

경기 후반에도 대량 득점이 나왔다. NC팀은 7회말 권희동의 3루타, 김태진의 2루타로 1점 추가했다. 이어 상대 실책과 김형준의 적시타, 강진성의 희생플라이를 묶어 11-7로 달아났다. 8회말에는 김태진과 김찬형이 적시타를 쳐 13-7을 만들었다.선수민 기자 sunso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