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유학생 귀국 후 천안 집에서 머물다 코로나19 확진

2020-03-26 14:01:30

영국에서 귀국한 30세 남성이 충남 천안 집에서 머물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6일 충남도에 따르면 이 남성은 지난 23일 콧물이 나오는 등의 증상으로 천안 서북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는 영국에서 공부하는 유학생으로 지난 21일 인천공항으로 입국했다.

입국 당시 별다른 증상이 나타나지 않아 공항 검역을 통과한 이 남성은 동생 차를 타고 천안 집에 도착했다.


천안 도착 후 외출을 하지 않고 대부분 집 안에 머문 것으로 알려졌다.

보건당국은 확진자의 이동 경로를 조사하고 방문지가 드러나면 즉시 소독할 계획이다.

youngs@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