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또다른 요양시설 5곳서도 확진자 7명 발생

2020-03-19 13:56:49

요양병원 환자 이송 (대구=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18일 오후 75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확인된 대구시 서구 한사랑요양병원에서 환자가 이송되고 있다. 2020.3.18 saba@yna.co.kr

대구지역 노인 요양시설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속속 확인되고 있다.



지역 확진자 증가세는 둔화했지만 산발적 집단 감염에 대한 긴장감은 놓을 수 없는 상황이다.

19일 대구시에 따르면 전날 확진자가 확인된 5곳 외에 또 다른 노인 요양시설 5곳에서 추가로 7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대구시는 해당 시설 명단과 상세한 내용은 정례 브리핑에서 발표할 계획이다.

[https://youtu.be/SYrp1KmOPIM]


앞서 75명의 확진 환자가 발생한 대구 서구 한사랑요양병원은 추가 감염 차단을 위한 방역 조치가 진행되고 있다.

노인 환자 확진자 57명 가운데 32명은 이날 중 대구의료원으로 이송할 계획이다.

대구시는 지난 13일부터 사회복지시설과 요양병원 등 390여개 고위험 집단시설에 대한 전수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tjdan@yna.co.kr suho@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