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C]'불주먹' 김지연, 알렉사 그라소와 6월 맞대결 확정

2020-03-15 11:49:07



[스포츠조선 권인하 기자]'불주먹'김지연이 UFC 4승에 도전한다. UFC는 13일 "여성 플라이급 13위 김지연이 오는 6월 28일 일요일에 열리는 UFC Fight Night Austin에 출격한다"고 밝혔다. 김지연의 상대는 알렉사 그라소로 낙점됐다.



김지연은 UFC 데뷔 후 3승 2패를 기록 중이다. 데뷔전 패배후 2연승을 달리다가 안토니나 세브첸코에게 패하며 연승 행진이 잠시 멈췄던 김지연은 지난해 10월 나디아 카심을상대로 TKO승리를 거두며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적지에서 거둔 귀중한 UFC 세번째 승리였다.

김지연은 지난해 12월에 열린 UFC 부산 대회에도 출전할 예정이었으나 예기치 못한 부상으로 수술대에 오르며 출전이 무산됐었다.

김지연과 맞붙게 된 그라소는 2016년 UFC 무대에 입성했다. 데뷔 후 승리와 패배를 번갈아 기록하며 현재 3승 3패의 성적을 가지고 있다.

최근 경기에서는 칼라에 스파르자에게 판정패를 당했다.그럼에도 해당 경기는 당시 대회에서 파이트 오브 더 나이트(Fight of the Night)에 선정될 정도로 뛰어난 실력을 자랑한 바 있다.

현재 랭킹 13위인 김지연은 이번 경기에서 승리할 경우 톱10 진입의 교두보를 마련할 수 있다. 그라소에게 승리하더라도 곧바로 톱10 진입은 어렵다. 하지만 연승을 가져가면서 좀 더 상위 랭커와의 경기를 가질 수 있기 때문이다. 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