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마르 갈비뼈 부상으로 이탈, 호화 생일 파티 강행에 구설수

2020-02-04 10:01:35

사진=AP 연합뉴스

[스포츠조선 김가을 기자]부상한 네이마르(파리생제르맹, PSG). 하지만 생일 파티를 강행해 구설수에 올랐다.



PSG는 5일(한국시각) 프랑스 낭트의 스타드 드 라 보주아르에서 낭트와 2019~2020시즌 프랑스 리그1 원정 경기를 치른다. 이날 경기는 최정예로 나서지 못한다. '주포' 네이마르가 갈비뼈 부상으로 이탈했기 때문.

프랑스 통신사 로이터는 4일 '네이마르가 지난 2일 열린 몽펠리에와의 경기에서 전반 갈비뼈 부상을 입었다. 낭트와의 경기에는 출전하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한편, 네이마르는 지난 3일 프랑스의 유명 클럽에서 자신의 생일 파티를 열었다. 에딘손 카바니 등 동료들이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팬들은 부상에도 파티를 강행한 사실에 분노했다.

토마스 투헬 PSG 감독은 "나는 늘 선수들을 보호하려고 한다. 물론 이번 일은 마냥 보호할 수 없다는 것은 안다. 사람들이 우리를 두고 부정적인 말을 할 빌미를 제공했다. 부끄러운 일"이라고 말했다.

김가을 기자 epi17@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