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남의 광장' 백종원 "장사 후 달라진 레시피? 휴게소에 연락하며 조치 취한다"

2020-01-16 22:37:38



[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맛남의 광장' 백종원이 휴게소와 꾸준히 연락하며 후속 조치를 이어간다고 밝혔다.



16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맛남의 광장'에서는 전남 여수로 떠난 맛남이들의 모습이 담겼다.

여수로 향하던 중 양세형은 "우리가 가고 난 후 맛이 달라졌다는 이야기가 나올까 걱정된다"고 얘기를 꺼냈다. 실제로 SNS에는 이전과 맛이 달라졌다는 평가도 있었다. 이에 백종원은 "레시피가 자꾸 변경된다. 사진 보면 알지 않나. 일하기 쉬운 쪽으로 바뀐다"며 "그런 데 있으면 계속 연락한다"고 후속조치에 대해 언급했다.
그러면서 "농산물 판매 촉진이 더 중요하지 않나. 휴게소에서 파는 것도 좋지만 가정에서도 쉽게할 수 있는 메뉴를 개발하는 게 좋다. 그래야 마트에 가서 사는 게 직결된다"고 강조했다.

wjlee@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