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황우슬혜 "2만 시간 연기연습중…'연기못한다' 댓글에 눈물"

2020-01-16 00:23:55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황우슬혜가 '2만시간의 법칙'을 목표로 연기 수련 중임을 고백했다.



15일 방송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황우슬혜가 출연해 "지금도 쉴때도 늘 연기 연습 중이다. '2만시간의 법칙'이라는 말이 있다. 어떤 것도 2만시간을 하면 못할 것이 없다는 뜻이다. 현재 1만 시간 이상 연기 연습을 해왔다"고 말했다.

황우슬혜는 "저는 오디션으로 데뷔에 성공했다. 그때도 연기 연습 중이었다. 평소 연습을 안했다면 데뷔작 영화 '미쓰 홍당무'에 캐스팅 되지 못했을 것"이라며 "한 선생님께 배우고 있고, 그 분이 돌아가실 때까지 배울 것"이라고 의지를 다졌다.
악플에 상처 받은 기억도 떠올렸다. 황우슬혜는 "기사 댓글을 절대 안본다. 제 기사도 잘 안볼 정도"라며 "우연히 제 기사 밑에 뭐가 있길래 보니까 몇개 안달린 댓글이었다"며 "연기 연습좀 하라는 댓글을 보고 속상했다"고 말했다.

흑역사도 공개했다. 황우슬혜는 "평소 술 담배를 안하기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으면 썬캡을 쓰고 압구정동을 뛰어다닌다"며 "그 때가 배우병이 있던 것 같다"고 고백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영화 '히트맨' 주연 권상우, 정준호, 황우슬혜, 이이경이 출연해 '일찍 일어나는 배우가 히트한다' 특집으로 전파됐다.
ly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