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자있는 인간들' 제작진, 故차인하 추모 "고민 없는 그곳에서 편히 쉬기를"

2019-12-04 21:10:13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하자있는 인간들' 제작진이 故차인하를 추모했다.



4일 MBC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 제작진은 드라마 시작 전 '수줍게 웃던 당신의 모습 늘 기억하겠습니다. 고민 없는 그곳에서 편히 쉬기를'이라는 문구를 띄우며 고인을 기렸다.

'하자있는 인간들'에서 주서연(오연서)의 작은 오빠인 주원석 역을 맡은 배우 차인하는 지난 3일 안타깝게 세상을 떠났다. 갑작스러운 비보로 '하자있는 인간들'은 그의 유작이 됐다.

'하자있는 인간들' 제작진은 입장문을 통해 "제작진은 정상적으로 방송이 이뤄지길 바라는 유가족의 뜻을 존중해 별도의 편집 없이 예정대로 드라마를 방송하기로 결정했음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고인은 촬영 기간 그 누구보다도 열정적으로 드라마 촬영에 임하였다. 좋은 작품을 만들기 위해 언제나 열심히 현장을 빛내준 고인의 노력을 기억하겠다"며 "좋은 드라마 제작을 위해 노력하신 고인을 기억하겠다"고 애도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