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정승환 신곡 '십이월 이십오일의 고백', 5일로 발매 연기

2019-12-04 16:54:49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가수 정승환의 신곡 '십이월 이십오일의 고백'의 발매가 하루 연기됐다.



정승환은 4일 발표 예정이던 타이틀곡 '십이월 이십오일의 고백'을 비롯한 싱글 2곡의 발매를 오는 5일 오후 6시로 하루 늦췄다.

안테나 측은 발매 연기 사유에 대해 "사운드 및 다각적인 부분에 완벽한 퀄리티의 완성도를 기하기 위해"라고 설명했다.

타이틀곡 '십이월 이십오일의 고백'은 가수 아이유와 제휘, 정승환이 지난 '눈사람'에 이어 다시 한 번 힘을 모은 노래다. '입김처럼 하얀 목소리'라는 서정적 심상이 돋보이는 노랫말은 아이유가, 겨울동화의 한페이지를 담아낸 따스한 멜로디는 제휘가 만들었다. 여기에 정승환의 달콤하면서도 겨울 감성을 자극하는 목소리가 더해진 노래다.

앞서 공개된 '십이월 이십오일의 고백'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에도 따뜻한 겨울 분위기에 고백 전 설렘이 가득해 기대감을 높인다.

이번 겨울 싱글 1번 트랙은 정승환의 자작곡 '안녕, 겨울'이다. '첫눈이 내리면 그대도 올까요'라는 정승환의 애절한 보컬과 섬세한 오케스트레이션이 돋보인다. 실력파 작곡가 서동환이 작, 편곡을, 정승환이 작사를 맡았다. 정승환의 신곡 '십이월 이십오일의 고백'은 오는 5일 오후 6시 전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정승환은 신곡 발표에 이어 '2019 정승환의 안녕, 겨울:우리가 사랑한 1년'이라는 타이틀로 오는 12월 14~15일(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연말콘서트를 통해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김영록 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