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불시착' 현빈-오만석, 싸늘한 분위기 속 대립 기류

2019-12-04 13:31:36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사랑의 불시착' 속 현빈과 오만석의 날 선 대립이 예고되며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12월 14일 토요일 밤 9시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제작 문화창고, 스튜디오드래곤)은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절대 극비 로맨스다.

극 중 현빈이 맡은 리정혁은 불의와 타협하지 않는 강직한 성격을 지닌 인물로, 뛰어난 업무수행 능력을 자랑하는 북한의 특급 장교다. 그와 대립 구도를 형성할 오만석은 인민무력부 보위국 소속의 소좌로 높은 직위를 가졌지만 끝없는 탐욕 때문에 부대의 '냉혈한'으로 불리는 조철강을 연기한다.

이 가운데 팽팽한 대립을 짐작케 하는 두 사람의 스틸이 공개돼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비무장지대의 불법 도굴 등 범죄행위까지 서슴지 않고 저지르는 조철강은 눈엣가시가 된 리정혁을 위기에 빠트리게 되고, 두 인물의 아슬아슬한 대치가 벌어지며 극적 긴장감이 더해질 예정이다.

이처럼 대립이 본격 예고되면서 극 중 두 인물이 어떠한 사연으로 갈등이 깊어질지, 과연 조철강의 끝없는 야심은 리정혁에게 어떠한 영향을 미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은 '별에서 온 그대', '프로듀사', '푸른 바다의 전설' 등을 집필한 박지은 작가의 신작으로 '굿 와이프', '라이프 온 마스', '로맨스는 별책부록' 등 장르를 불문하고 세련된 연출력을 선보인 이정효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이와 함께 현빈, 손예진, 서지혜, 김정현, 오만석, 김영민, 김정난, 김선영, 장소연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이 대거 합류해 폭발적인 시너지로 시청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압도적인 몰입감을 선사할 현빈과 오만석의 명품 연기합은 오는 12월 14일 토요일 밤 9시 첫 방영을 앞둔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만나볼 수 있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