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경희대병원 이경원 교수 '소방의 날' 대통령 표창 수상

2019-12-03 13:55:01

이경원 교수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응급의학과 이경원 교수가 제57주년 소방의 날을 맞아 국가 사회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이 교수는 지난 20년간 응급의료센터 현장에서 응급 환자 진료에 매진해 왔으며, 전공의, 의과대학생 교육과 응급의학 연구와 다양한 학회 활동을 펼쳐 왔다.

이에 그치지 않고 응급 의료 전체의 저변을 확대하고 발전시키기 위해 노력했다. 대한응급의료지도의사협의회 이사장, 대한응급의학회 이사로 활동하며 EMS Korea 국내학술대회, 응급의료지도의사 양성과정, 각종 학술 회의 운영을 통해 응급의료지도의사와 구급대원 교육, 질관리 사업을 진행해왔다. 올해에는 '119구급대원 업무 범위 확대 시범사업'에서 전국적으로 직접의료지도의사를 조직하고 교육, 관리를 총괄하며 시범사업을 성공적으로 운영하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했다.

또한 2016년에는 29개국 1717명이 참가한 제4차 아시아 응급의료 학술대회(EMS Asia 2016)에서 조직위원회 부위원장으로 활동하며 전 세계에 우리나라 응급의료의 우수성을 알리고 국제적 교류를 이끌어내 아시아 응급의료 허브로 도약하는 발판을 마련하기도 했다.

이처럼 응급의료 진료, 교육, 연구뿐만 아니라 국내외로 응급의료의 수준을 높이고 소방청과 협력하며 우리나라 구급의료 발전에 헌신한 점을 인정받아 소방의날을 맞아 영예의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이 교수는 지난 2017년에도 제13회 응급의료전진대회에서 응급의료 유공자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받은 바 있다.

이 교수는 이번 수상에 대해 "응급의학과 교수로서 앞으로도 우리나라 국민들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최전선인 구급의료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