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대춘천성심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공공·응급의료 포럼' 복지부장관 표창 수상

2019-12-03 10:57:00

한림대학교춘천성심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한림대학교춘천성심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가 3일 밀레니엄 힐튼 서울에서 개최된 '2019 공공·응급의료 포럼'에서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보건복지부가 주최하는 '2019 공공·응급의료 포럼'은 공공·민간병원-지방자치단체-지역사회 간 협력적 관계 강화하고 공공·응급의료 분야 종사자의 사기 진작을 위해 마련된 행사다. 한림대춘천성심병원은 이 행사에서 강원지역 응급의료시스템 선진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한림대춘천성심병원은 2016년 8월부터 강원도 춘천권(춘천시, 가평군, 양구군, 인제군, 홍천군, 화천군)에서 유일한 권역응급의료센터를 운영해왔다. 응급의학전문의와 전담의료진이 권역응급의료센터에 24시간 상주해 응급환자의 치료부터 수술·입원까지 신속하게 이어지는 협진 시스템을 가동하고 있다.

특히 한림대춘천성심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는 응급환자 전용수술실·중환자병동·소아전용 응급병실 등을 운영할 뿐 아니라 전국 최초로 일반 응급환자구역 전 병상을 1인실화 하는 등 응급진료를 위한 최고의 환경을 갖추고 있다.

'시간과의 싸움'이 중요한 심·뇌혈관질환 환자의 경우 지역 119와 연계된 '브레인세이버(Brain Saver)'와 '하트세이버(Heart Saver)' 시스템을 통해 응급환자의 검사부터 처치까지 소요되는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였다.

서정열 권역응급의료센터장은 "우리 병원은 권역 내 응급의료기관·보건소·소방서 등과 유기적인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운영하는데 주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며 "중증응급환자가 꾸준하게 믿고 찾을 수 있도록, 수준 높은 응급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