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KBL 퓨처스리그 5일 개막, 상금 100% 인상

2019-12-03 10:45:47



[스포츠조선 김 용 기자] 2019~2020 하나원큐 여자프로농구 퓨처스리그가 개막한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3일 퓨처스리그(2군리그) 개막전이 5일 부산 스포원파크 BNK센터에서 개막한다고 발표했다. 첫 경기는 홈팀 부산 BNK와 아산 우리은행의 경기다. 양팀의 1군 경기가 열리기 전 오후 3시30분부터 오프닝 경기 형태로 열린다.

올시즌 퓨처스리그 경기는 내년 3월13일까지 팀당 5경기씩 총 15경기가 진행된다. WKBL은 선수들의 동기부여를 위해 상금을 전년 대비 100% 인상했다. 우승팀에게 1000만원이 돌아가고, MVP에게는 2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김 용 기자 awesome@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