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문답지 배부 시작…14일 수능에 55만명 지원

2019-11-11 09:28:02

(세종=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11일 오전 세종시 한 인쇄공장에서 인수책임자 및 관계 직원, 중앙협력관 등이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문제지와 답안지를 전국 시험 지구별로 배송하고 있다. 2019.11.11 zjin@yna.co.kr

교육부는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을 사흘 앞둔 11일 오전 7시 30분부터 전국 86개 시험지구에 수능 문제지와 답안지를 배부하기 시작했다.



올해 수능은 14일 전국 86개 시험지구 1천185개 시험장에서 치러진다. 올해 수능에는 총 54만8천764명이 지원했다.

이날부터 시험 전날인 13일까지 문제지와 답안지가 경찰 경호 아래 각 시험지구로 운반된다.

문·답지는 시험 전날까지 경비하에 시험지구별 보관 장소에서 보관되고, 시험 당일인 14일 아침 시험장으로 운반된다.


문·답지 수송에는 인수책임자, 관계 직원, 중앙협력관 등 400여명이 동원된다.

교육부 관계자는 "안전하고 원활한 문·답지 수송을 위해 도로에서 문·답지 호송 차량을 만날 경우 끼어들지 말고 경찰 지시 및 유도에 협조해달라"고 말했다.

hyo@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