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3 챔프전]'박준태 결승골' 화성FC, 양평FC 1대0으로 꺾고 '1차전 웃었다'

2019-11-09 15:04:07



화성FC가 2019년 K3리그 챔피언십 파이널 첫 판에서 웃었다.



화성FC는 9일 경기도 양평군 용문생활체육공원에서 열린 양평FC와 K3리그 챔피언십 파이널 1차전 원정에서 후반 32분 터진 박준태의 결승 골을 앞세워 1대0으로 이겼다. 이에 따라 화성FC는 16일 화성종합경기타운 보조구장에서 열린 2차전에서 비기기만 해도 우승하는 유리한 고지에 올랐다.

K3리그 상위리그인 어드밴스 정규리그에서 1위를 차지한 화성FC는 올해 FA컵에서 4강까지 오르며 많은 주목을 받았다. 전반을 득점 없이 마친 화성FC는 후반 25분 이준용을 빼고 박준태를 투입했다. 박준태는 그라운드에 나선 지 7분 만에 결승 골을 책임지면서 승리의 일등공신이 됐다.

박찬준 기자 vanbaste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