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격종합·서브 1위' GS칼텍스 강소휘, V리그 1라운드 여자부 MVP 선정

2019-11-08 09:48:30



[스포츠조선 김진회 기자] 프로배구 GS칼텍스의 레프트 강소휘가 2019~2020시즌 도드람 V리그 1라운드 여자부 MVP에 선정됐다.



강소휘는 기자단 투표 총 29표 중 18표를 획득, 팀 동료 러츠(11표)를 제압하고 MVP를 차지했다. 강소휘는 1라운드 5경기에서 공격 종합(44.23%), 서브 부문 1위(세트당 평균 0.611개)를 달성하는 등 개인 성적에서 빛을 발하며 생애 첫 라운드 MVP에 뽑혔다.

강소휘는 올 시즌 이소영, 러츠와 함께 강력한 삼각편대를 구축하며 2009~2010시즌 이후 10시즌 만에 GS칼텍스가 라운드 무패로 팀 순위 1위를 달성하는데 첨병역할을 했다.

여자부 1라운드 MVP 시상은 오는 14일 화성실내체육관에서 열릴 IBK기업은행-GS칼텍스전에서 실시된다.

한편, 이번 시즌부터 라운드 MVP 수상자들에게 수여되는 상금 규모가 확대됐다. 지난 시즌보다 100만원 증액된 200만원 상금이 수여될 예정이다. 김진회기자 manu3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