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철우 펄펄' 삼성화재, KB손해보험 꺾고 3위 점프

2019-11-07 21:07:11

사진제공=KOVO.

[스포츠조선 선수민 기자] 삼성화재 블루팡스가 3위로 올라섰다.



삼성화재는 7일 대전충무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시즌 도드람 V리그 남자부 2라운드 KB손해보험 스타즈와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대1(25-18, 19-25, 25-21, 25-20)로 이겼다. 삼성화재는 4승3패(승점 12점)로 우리카드 위비(승점 10점)를 제치고 3위가 됐다. KB손해보험은 6연패에 빠졌다. 시즌 1승6패. 박철우가 14득점, 김나운이 12득점으로 활약했다.

삼성화재가 1세트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레프트 김나운이 혼자 7득점을 기록했고, 산탄젤로(6득점)가 힘을 보탰다. 공격성공률에서 KB스타즈를 압도하면서 첫 세트를 따냈다. KB손해보험도 2세트에 반격했다. 강한 서브가 살아났고, 삼성화재의 리시브가 흔들렸다. 한국민과 홍상혁이 4득점씩을 기록하는 등 세트스코어 1-1로 균형을 이뤘다.

3세트 삼성화재가 연속 블로킹으로 리드를 잡았다. 박철우와 송희채가 연속 득점으로 점수를 벌렸다. 세트 막판 KB손해보험은 연속 범실로 무너졌다. 2-1로 앞선 삼성화재는 4세트에서도 중요한 순간마다 블로킹을 따냈다. 박철우가 꾸준히 득점했고, 지태환, 정성규의 블로킹이 이어지면서 달아났다. 삼성화재는 리드를 끝까지 지키고 승리했다.선수민 기자 sunso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