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흥사, 고품격 산사콘서트 '제 1회 천년사랑나무 음악회' 개최

2019-10-10 10:18:00



- 국내 최정상 뮤지션과 함께 펼치는 가을 산사 뮤직 페스티벌







대흥사는 '제 1회 천년사랑나무 음악회'를 오는 10월 26일(토)에 전석 무료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대흥사의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 1주년을 기념하여 열리는 이번 음악회는 사랑과 화합을 주제로 하림, 고상지 등 국내 정상급의 뮤지션들을 초대하여 대흥사 연리목 특별무대에서 펼쳐진다.





JTBC<비긴어게인3>를 통해 뜨거운 사랑을 받은 아티스트 하림이 예술감독으로 참여한 이번 음악회에는 독보적인 반도네온 연주자 고상지, 흥겨운 블루그래스와 컨트리 뮤직을 보여주는 컨트리공방, 싱어송라이터 최문석과 현악앙상블 필스트링이 함께 수준 높은 음악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이번 음악회 총 예술감독을 맡은 하림은 "가을 산사의 운치와 좋은 음악, 좋은 사람들의 마음이 하나로 어우러지는 아름다운 시간이 될 것"이라며 "특히 지방에서 좋은 음악을 라이브로 접할 기회가 적은 분들이 특별한 추억을 쌓는 시간이 되리라 믿는다"고 기대를 밝혔다.



이번 음악회를 개최하는 대흥사 관계자는 "대흥사가 위치한 두륜산은 하늘 아래 가장 큰 산으로 꼽히는 수미산의 정기가 흘러내린 산이다. 백두대간의 끝자락에 세워진 아름다운 절 대흥사가 정성껏 준비한 고품격 음악회가 많은 분들에게 휴식과 위로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한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땅끝마을에 접하여 위치한 아름다운 산사로 유명한 대흥사는 지난 해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바 있다. 차 문화의 성지로 불리며 템플스테이 명소로도 유명해 많은 방문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이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