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 첫 승리 인터뷰 SK 워니 "목표는 우승이다"

2019-10-06 17:47:42

사진제공=KBL

[부산=스포츠조선 김 용 기자] "최종 목표는 우승, 열심히 하겠다."



서울 SK가 야심차게 영입한 자밀 워니가 팀에 첫 승을 선물했다.

워니는 6일 부산사직체육관에서 열린 부산 KT와의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시즌 두 번째 경기에서 29득점 8리바운드 5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팀의 88대80 승리를 이끌었다. 하루 전 열린 전주 KCC와의 개막전에서 연장 접전 끝에 패하며 분위기가 가라앉았던 SK지만, KT전 승리로 반등 기회를 마련했다. 공-수에서 다소 뻑뻑한 모습이 있었지만, 힘겨운 일정 속 첫 승을 따낸 데 의미를 둔 SK였다.

워니는 경기 후 "연전을 해서 힘들기도 했다. KCC전과 KT전 모두 경기 스타트는 좋았는데 마무리쪽에 문제가 있었다. 시즌 초반이라 선수들끼리 손발이 안맞는 부분이 있는데 이는 앞으로 나아지 것 같다. 최종 목표는 우승이다. 열심히 하겠다"는 첫 승리 소감을 밝혔다.

워니는 수비적인 측면에서 아직 부족하다는 문경은 감독의 지적에 "나도 동의한다. 나는 하루하루 나를 더 발전시킨다는 목표를 가지고 우승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부산=김 용 기자 awesome@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