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현장인터뷰]석진욱 감독 "레오 출전 여부, 경기 전 훈련보고 결정"

2019-10-06 13:21:50

OK저축은행 외국인 공격수 레오. 사진제공=KOVO

[순천=스포츠조선 김진회 기자] "경기 전 훈련을 보고 출전 여부를 결정하겠다."



감기에 걸린 OK저축은행의 외국인 공격수 레오의 2019년 순천·MG새마을금고컵 프로배구대회 남자부 결승전 출전 여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석진욱 OK저축은행 감독은 6일 전남 순천의 팔마실내체육관에서 열릴 대한항공과의 대회 결승전을 앞두고 "경기 전 훈련하는 것을 보고 투입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레오는 지난 4일 감기에 걸려 고열에 시달렸다. 선수는 괜찮다고 하는 입장. 그러나 석 감독은 지난 5일 KB손해보험과의 준결승전에서 레오를 선발출전시킨 뒤 점프를 보고 1세트 초반에 빼고 토종 선수들로만 결승행을 이뤄냈다.

석 감독은 "레오가 아프니깐 오히려 마음이 편하다. 나부터 꼭 이겨야 한다는 부담이 있으면 선수들도 피곤할 것이다. 잠도 잘 잤다"고 밝혔다.

수비에 중점을 두고 경기운영을 하는 석 감독은 "상대 주포 비예나가 빠지면 임동혁이 들어와서 더 잘하는 것 같다"라며 "차라리 레프트 쪽을 막는 전략이 낫다. 백업이 많지 않다. 손현종의 리시브는 충분히 흔들 수 있다"고 말했다. 순천=김진회기자 manu3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