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블지FC03]진태호, 정재일에 심판전원일치 판정승

2019-10-05 19:00:54

진태호(오른쪽)가 정재일에게 펀치를 날리고 있다. 사진제공=더블지FC

[스포츠조선 권인하 기자]진태호(31·로닌크루)가 정재일(32·M.O.B)을 눌렀다.



진태호는 5일 서울 더K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더블지FC 03 라이트급 매치에서 정재일을 맞아 3라운드 심판 전원일치의 판정승을 거뒀다. 접전을 벌였지만 진태호의 공격이 더 효과적이었다는 판정 결과가 나왔다.

1라운드에선 진태호가 초크를 걸면서 위협적인 공격을 했지만 정재일이 잘 방어를 했다. 라운드 후반엔 진태호의 펀치가 정재일의 안면에 꽂히면서 유리하게 경기를 끝냈다.

2라운드 초반에도 진태호의 공격이 매서웠다. 중반에 진태호의 펀치와 니킥이 꽂혔다. 중반을 넘어서 정재일이 달려들면서 경기를 주도했다. 연달아 오른손 펀치를 진태호의 얼굴에 적중시키기도 했다.

둘의 접전은 3라운드까지 이어졌다. 격렬하게 맞붙다보니 진태호의 두차례 버팅이 나오기도 했다. 2분이 지난 시점에서 난타전이 이어졌다. 둘다 온 힘을 쏟아 펀치를 내질렀다. 또한번 진태호의 버팅이 나와 심판으로부터 주의를 받기도 했다.

마지막까지 서로 펀치를 내지르며 싸웠지만 승부를 내지 못했고, 결국 심판 판정으로



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