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투호 내달 10일 스리랑카전X김학범호 내달 10-14일 우즈벡전 일정확정[오피셜]

2019-09-11 10:27:40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스포츠조선 전영지 기자]대한축구협회가 남자 국가대표팀과 22세 이하(U-22)대표팀의 10월 일정을 확정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A대표팀은 2022 카타월드컵 2차예선 2차전인 스리랑카전을 내알 10일 오후 8시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갖는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남자 U-22 대표팀도 11일과 14일 오후 8시 우즈베키스탄과 친선 2연전을 갖는다. 장소는 각각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과 천안종합운동장이다. 이로써 화성에서는 A대표팀과 U-22대표팀 경기가 10-11일 이틀간 펼쳐지게 됐다.

스리랑카전은 월드컵 2차 예선 첫 홈경기다. 벤투호는 투르크메니스탄전(2대0승)에 이어 2연승에 도전한다. 스리랑카는 월드컵 2차 예선에 16년 만에 올라온 복병이다. 투르크메니스탄과 홈경기(5일)에서 0대2, 북한전(10일)에서 0대1로 패했다. 스리랑카와의 역대전적은 1979년 박대통령 쟁탈 국제축구대회에서 단 한번 만나 6대0으로 대승했다. 대표팀은 스리랑카전에서 기분 좋은 승리 후 북한 평양 원정을 떠나는 것을 목표 삼고 있다.

김학범호도 AFC U-23 챔피언십을 앞두고 평가전으로 전력을 다진다. 이달 시리아와 평가전이 취소되면서 10월 우즈베키스탄과 2연전이 더욱 중요해졌다. 우즈베키스탄은 F조 1위로 AFC U-23챔피언십 본선에 진출했다. U-23 대표팀간 가장 최근 경기는 지난 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 8강전으로 연장 혈투 끝에 4대3으로 승리한 바 있다. 내년 1월 태국에서 개최되는 AFC U-23 챔피언십은 올림픽 예선을 겸한다. 상위 3개팀이 2020 도쿄올림픽 진출권을 획득하는 중요한 대회다.

한편 남자 국가대표팀 스리랑카전 입장권은 20일부터 U-22 대표팀 우즈베크 2연전 입장권은 25일부터 판매될 예정이다. 전영지 기자 sky4us@sportschosun.com



◇남자 국가대표팀 및 U-22 대표팀 10월 일정

▶KEB하나은행 후원 월드컵 아시아예선 2차전 대한민국-스리랑카

-10월 10일(목) 오후 8시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MBC)

▶KEB하나은행 초청 올림픽대표팀 친선전 대한민국-우즈베키스탄

-10월 11일(금) 오후 8시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KBS2)

-10월 14일(월) 오후 8시 천안종합운동장(MBC)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