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코멘트]공필성 대행 대만족 "모두 하나되는 모습이었다"

2019-08-15 21:28:31

공필성 감독대행. 스포츠조선DB

[부산=스포츠조선 나유리 기자]롯데 자이언츠가 타선을 앞세워 대승을 거뒀다.



롯데는 15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한화와의 시즌 11차전에서 11대5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9위 롯데는 10위 한화와 1.5경기 차에서 2.5경기 차로 더 달아났다.

민병헌, 이대호, 나종덕이 친 홈런 3방이 컸다. 민병헌의 투런 홈런으로 초반 기선을 제압했고, 이대호의 동점 솔로포로 다시 균형을 맞췄다. 경기 중반에는 나종덕이 친 스리런 홈런으로 일찌감치 승리에 쐐기를 박을 수 있었다.

경기 후 공필성 감독대행은 "경기 중반 흐름을 줄 수 있는 상황에서도 승기를 잃지 않으려는 선수들의 집중력이 좋았다. 베테랑과 신인들 모두 팀 승리를 위해 하나되는 모습을 보여줬다. 누구 하나 할 것 없이 좋은 모습을 보여주는 경기"였다며 선수들의 집중력과 단합력을 칭찬했다.

부산=나유리 기자 youll@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