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현장코멘트]KT 이강철 감독 "박경수 홈런 팀에 좋은 영향 끼칠 것 같다"

2019-08-14 21:38:53

2019 KBO리그 KT 위즈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가 19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다. 경기 전 KT 이강철 감독이 훈련을 지켜보고 있다. 고척=정재근 기자 cjg@sportschosun.com/2019.06.19/

[부산=스포츠조선 권인하 기자]KT 위즈가 롯데 자이언츠에 6대0의 완승을 거두고 2연패와 원정 4연패의 사슬을 끊었다.



KT는 14일 부산에서 열린 롯데와의 원정경기서 선발 배제성의 호투와 박경수의 스리런포 등 12안타를 터뜨린 타선의 조화로 6대0으로 승리했다. 5위 NC와 3.5게임차로 벌어진 KT로선 5위에 대한 희망을 계속 이어나갈 수 있게 됐다.

2회초 로하스의 2루타와 박승욱의 내야땅볼로 선취점을 뽑은 KT는 배제성의호투 속에 6회초 강백호의 1타점 2루타, 박경수의 스리런포로 4점을 더해 5-0을 앞서며 분위기를 확실하게 KT로 돌렸다. KT는 끝까지 집중력을 잃지 않고 추가점을 내고 상대 방망이를 묶어 승리를 완성했다.

KT 이강철 감독은 "오늘 선발 배제성이 위기를 잘 극복하며 완벽한 피칭을 했다. 남은 선발 등판 경기에 좋은 페이스를 이어가길 바란다"라고 배제성의 호투를 반겼고, "박경수가 홈런을 기록하며, 타격에 나아지는 모습을 보이는게 고무적이고 앞으로 팀에 좋은 영향을 끼칠것 같다"라고 오랜만에 터진 박경수의 홈런을 축하했다. 이어 "비오는데 선수들 수고했고, 끝까지 응원해 주신 팬들에게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부산=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