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미정 폭우 뚫고 스코틀랜드오픈 우승, LPGA 개인통산 3승 달성

2019-08-12 17:47:00

연합뉴스AP

[스포츠조선 김진회 기자] 허미정(30)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스코틀랜드오픈 우승을 차지했다.



허미정은 11일(한국시각) 영국 스코틀랜드 노스 베리크의 르네상스 클럽(파71·6293야드)에서 끝난 대회 4라운드에서 폭우를 뚫고 버디 6개와 보기 1개를 묶어 5언더파 66타를 기록했다.

최종합계 20언더파 264타를 기록한 허미정은 개인통산 3승을 달성했다. 프로 데뷔 해이던 2009년 세이프웨이 클래식에서 첫 우승을 신고했던 허미정은 2014년 요코하마 타이어 클래식 우승 이후 5년 만에 정상에 섰다.

우승 상금 22만5000달러(약 2억7000만원)를 받은 허미정의 우승으로 올해 한국 선수들은 LPGA 투어 23개 대회에서 11승을 합작했다.

이정은(23)은 16언더파 268타를 기록, 모리야 쭈타누깐(태국)과 함께 선두에 4타 뒤진 공동 2위로 대회를 마쳤다. 김진회 기자 manu35@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