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체육진흥공단, 스포츠스타와 함께하는 스포츠캠프 개최

2019-08-07 14:19:19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유명 스포츠스타들을 강사로 초빙해 사회복지기관 청소년을 대상으로 '스포츠스타와 함께하는 스포츠캠프'를 연다.



공단은 12일부터 13일까지 양평 미리내캠프에서 청소년 161명을 대상으로 2차 캠프를 개최한다. 1차 캠프는 지난 5∼6일 태안 만리포청소년수련원에서 청소년 156명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스포츠스타의 재능기부를 통해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고 학교체육을 활성화하고자 마련된 이번 캠프에는 우리나라 종목을 대표하는 스포츠스타들이 총출동한다. 2016년 리우올림픽 양궁 개인전 금메달리스트 구본찬, 국내 3대3 농구스타 한준혁, 2000년 시드니올림픽 체조 은메달리스트 이주형 등 6개 종목(양궁, 3대3 농구, 체조, 사격, 럭비) 12명의 호화 강사진이 미니올림픽 및 멘토링 강사로 나선다.

앞선 1차 캠프에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켈레톤 금메달리스트 윤성빈,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 펜싱 사브르를 제패한 구본길, 김정환 등 6개 종목(스켈레톤, 럭비, 빙상, 사격, 양궁, 펜싱) 16명의 선수들이 참가했다.

공단 관계자는 "지리적 여건으로 인해 평소 체육활동에 어려움을 겪는 농어촌 및 특수학교와 사회복지기관 청소년들에게 스포츠의 즐거움을 선사하고자 이번 캠프를 기획했다. TV와 스마트폰에서만 보던 내 마음속 스포츠스타들을 실제로 만나 함께 운동하며 뜻 깊은 추억을 만드는 기회가 됐으면 한다"고 이번 행사의 취지를 밝혔다.김가을 기자 epi17@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